교육부
행복한 교육

‘장애학생 인권보호 종합 대책’ 발표

기사 이미지
  교육부는 경찰청, 병무청, 서울특별시교육청 등 관계부처와 함께 12월 18일(화) 서울성북강북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장애학생 인권이 보호받는 교육환경 구축 및 사회문화 조성을 위한 ‘장애학생 인권보호 종합 대책’을 발표하였다. 이어, 종합 대책이 현장에 실효성 있게 실천되어 안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민관이 함께 논의하는 현장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대책은 장애학생 인권지원단 중심으로 지원하던 기존 방식을 개선하여, 장애학생에 대한 인권침해에 대해 적극적으로 감지·대응하고 예방하는 체제를 만드는 것에 중점을 두었다. 교육부는 그동안 전국 특수학교의 학생, 학부모, 교직원, 사회복무요원을 대상으로 장애학생 인권침해 실태를 조사하고, 각계의 폭넓은 의견 수렴을 거쳐 대책을 마련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