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행복한 교육

어서와, 학교는 처음이지?

김진원 명예기자

노진초등학교(교장 천병열)는 학기초를 맞아 전교생이 '말랑말랑 씨앗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3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우정, 행복, 존중, 공감, 믿음'의 다섯 씨앗을 심는 활동을 실시하였다.

 

기사 이미지


그 중 '존중' 씨앗 프로그램으로 입학을 맞아 학교가 아직 낯선 1학년 후배들을 위해

6학년 학생 18명이 나서 교육지원실과 보건실, 다른 학년의 교실 등 학교의 이곳저곳을 안내해주었다.


점심시간에는 함께 짝을지어 식사를 하면서 식사 후 정리를 도와주는 등 동생들을 꼼꼼히 챙겨주는 모습을 보였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6학년 학생들은 "힘들었지만 재미있었다.", "1학년 후배들과 많이 친해진 것 같다." 등

보람있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앞으로도 노진초는 혁신학교로서 전교생이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