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행복한 교육

다가오는 등교개학을 맞아 자연과 함께하는 교육과정을 준비!

박지원 명예기자

기사 이미지기사 이미지기사 이미지



등교개학을 며칠 앞두고 있는 지금

전주반월초등학교(교장 이혜란)는 교직원들은 때아닌 학교텃밭가꾸기가 한창이다. 수업혁신의 일환으로 '자연과 함께하는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기 때문이다. 저학년 통합교과(봄,여름,가을,겨울)에 맞추어 학교텃밭을 활용하여 아이들에게 자연과 벚삼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아이들이 자연을 사랑하고 더 나아가 생명을 존중하는 마음을 갖기를 바라며 시작하였다. 코로나19로 인하여, 봄에 관련된 활동을 하지 못해 그 아쉬움을 달래고자 아이들이 개학하면 바로 안전수칙에 유의하면서 체험할 수 있도록 미리 교직원들이 텃밭을 갈구어 두었다. 많은 선생님들이 호미, 괭이가 처음이라 힘들었지만, 아이들의 행복한 모습을 상상하며 텃밭가꾸기에 구슬땀을 흘렸다.